후기 게시판

태국 밤문화 아고고바,변마,클럽,가라오케까지 방콕 중심으로 꿀팁전수

컨텐츠 정보

본문

태국 밤문화 여행오는사람들 아마 많을거임. 근데 먼저 당부하고 싶은말이 있는데 태국 정부에서 마리화나 합법화 시켜서 음식이든 길거리든 모두 허용시키니까 조심해라. 뭐 말로는 가정용 한다고 하는데 일일이 잡기가 힘들어서 자칫 잘못하다가 한국 공항에 잡혀서 속인주의로 처벌 받을수도 있기 때문에 반드시 조심해라. 어쨋든 본론으로 돌아와서 방콕 중심으로 유흥업소 및 밤문화 그리고 용어에 대해서 간략하게 설명한다. 처음 오는 사람들이나 또는 초보자들은 아마 유익한 영상이 될테다. 


태국 밤문화 방콕정보

1.아고고바

방콕에서 유흥이 가장 발달된게 뭐냐고 묻는다면 아마 아고고바라고 생각한다. 이건 방콕뿐만 아니라 태국 전역에서 널리 퍼져있는 유흥문화인데 서양식이랑 자기네들 로컬식이랑 짬뽕 시켜놓은곳이다. 그래서 아고고바는 단순히 '동남아식 스트립바' 라고 생각하면 된다. 대부분 업소안에는 메인 무대 스테이지가 있고 거기에 푸잉들이 비키니 입거나 야한옷 입고 번호판달고 서있는데 거기서 마마상에게 번호 말하고 내옆자리에 앉혀서 LD 사주고 정해진 시간동안 대화하고 노는 문화방식이다. 그리고 난 다음 숏을갈지, 롱을갈지 정해지는데 보통 숏보단 롱이 가성비적으로 나아서 롱으로 데리고 나온다. 보통 아고고바가 방콕에서 밀집되어 있는곳이 있는데 크게 나나 플라자, 소이 카우보이, 팟퐁 이렇게 3곳이 있다. 처음 방콕에 방문했다면 다 필요없고 그냥 '나나 플라자'만 가면 해결된다. 거기는 아고고바 밀집 지역이다. 그리고 자, 여기서 완전 초보자들을 위해서 간단한 용어정리 몇개 들어가겠다.


2.아고고바 이용시 용어정리

*푸잉 = 태국 화류계 여자

*LD = 레이디 드링크

*숏 = 짧은 만남

*롱 = 긴 만남


3.아고고바 가격표

LD : 150~250바트

숏 : 3000바트 

롱 : 6000바트


방콕은 지역이 정말 크기 때문에 각 유흥업소별 발달된 지역들이 있다. 앞서 설명했듯이 아고고바를 체험해보고 싶은 사람들은 그냥 나나플라자를 가보길 바란다. 거기엔 3~4층까지 되어있고 모든 업소들이 아고고바로 되어 있어 마치 유흥센터 같은 분위기를 맛 볼 수 있다.


2.변마

방콕 변마업소는 한마디로 안마방 또는 휴게텔 개념이라고 생각하면 된다. 핫 스팟은 프롬퐁역 중심이다. 터미널21에도 있다고 하는 사람들 있는데 그런곳은 그냥 떠방이라고 보면된다. 아니면 가이드들 커미션 챙겨먹는곳이다. 물론 프롬퐁역에도 커미션 받아먹는곳이 있긴하지만 그래도 이곳은 나름 로컬업소,한인업소,일본업소 등 각 나라별대로 다 있고 저가 업소부터 최고급 메이저 업소까지 존재한다. 따라서 태국 밤문화를 설명할때 방콕지역의 변마업소를 한마디로 풀이하기가 힘들다.


금액또한 마찬가지다. 평균적인 금액으로 말하자면 1시간 기준 2000~3000바트 안팎으로 지출된다고 생각하면 된다. 방콕은 되게 재밌는게 한인업소라고 꼭 비싼것도 아니고 반대로 로컬업소라고 저렴한것도 아니다. 방콕 변마업소들은 실내에 화장실이 없고 그냥 딱 봐도 바선생 나올것 같은곳은 저렴하다. 반대로 쾌적하고 깨끗한곳들 평균기준이 2000~3000바트가 평균가라고 보면된다. 그리고 시스템은 보통 대충 아로마 끄적이고 바로 연애들어가는게 대부분이고 또 하나는 누루바디 타다가 연애 마무리 되는게 반이라고 보면된다. 그밖의 다낭 빨간그네 업소나 청룡열차처럼 그런 업소들은 없었고 로컬업소인데 미러룸 처럼 되어있는 시스템을 가진곳은 딱 한곳 보았다.


3.가라오케

방콕에서의 가라오케는 변마업소와 마찬가지로 로컬,한인,일본식으로 나뉜다. 로컬과 한국식 가라오케는 KTV라고 부르고 일본식 가라오케는 JTV 라고 통상적으로 부른다. 우리는 한국인이니까 한국인들이 가장 많이 찾는곳은 역시나 한가라이고 이용시간 및 주대 시스템은 베트남과 크게 다르지 않다. 주대 세트에는 맥주,소주,양주가 있고 이중에서 하나 고르면된다. 그리고 룸 차지 비용과 아가씨 T.C, 웨이터 팁, 마마상 팁 모두 별도다. 이건 태국 밤문화 모든곳들이 공통된 시스템이라고 생각하면 된다. 따라서 한번만 외워두면 쉽다보니 머릿속으로 이해하도록 하자. 다시 본론으로 돌아와 방콕 가라오케를 4명이서 가서 싹다 이용했을 가정하에 1인가격을 계산하게 된다면 대략 6000바트이상 지출된다고 봐야한다. 물론 어떻게 노느냐에따라 다르겠지만 한가라는 크게 변함이 없다.


그렇다면 로컬업소나 JTV 가면 되지않냐고 하는데 나같은 경우엔 모두 비추한다. 우선 로컬업소같은 경우엔 한국말은 물론이고 영어로 대화할 수 있는 푸잉들이 없어서 술맛이 나지 않는다. 그리고 또 그렇게 저렴한 메리트도 없다. 반대로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느껴보고 싶어서 JTV가는 사람들도 여럿 있는데 JTV는 한국 노래가 안나온다. 그리고 굉장히 비싸다. 대략 한국 유흥비의 1.5배 이상 지출된다고 보면된다. 따라서 그냥 한국노래 깔려있는 기계에서 애들하고 영어로 소통하면서 유흥을 즐기는걸 추천한다.


방콕 가라오케 용어정리 

*주대 : 술상

*T.C : 푸잉 팁

*마마상 : 마담,포주


자 이렇게 간단하게 태국 밤문화 아고고바,변마,가라오케에 대해서 간단히 알아보았다. 이거 말고도 인터마라,BJ바 등 다양한게 많지만 어디까지나 초심자에 대한 내용정리 였으니 이곳을 마스터 했다면 다음번엔 중급자용으로 내용알려주도록 하겠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23 / 1 페이지
번호
제목
이름